Please choose Language or Country
or

한밤의 명물, 소시지 가판대

오랜 밤나들이의 대미는 역시 든든한 간식으로 장식해야죠. 곤히 자다가 허기 때문에 깨어날 수야 없으니까요. 바로 그럴 때 안성맞춤이 비엔나에서 오랜 전통을 자랑하는 ‘뷔르슈텔슈탄트(Würstelstand)’입니다.

 

비엔나 스타일의 군것질

  • Bild: sausage 3 © 오스트리아 관광청 / Crane Bild: sausage 3 © 오스트리아 관광청 / Crane
  • Krainer Sausages © ANTO Korea Krainer Sausages © ANTO Korea
  • Bild: sausage 4 © ANTO Korea Bild: sausage 4 © ANTO Korea
  • Bild: sausage 5 © ANTO Korea Bild: sausage 5 © ANTO Korea
  • Bild: sausage 1 © ANTO Korea Bild: sausage 1 © ANTO Korea
비엔나의 도심에는 뷔르슈텔슈탄트라는 가판대가 곳곳에 자리 잡고 있습니다. 다양한 소시지 요리를 전문으로 하는 길거리 음식점이며, 해 뜰 녘까지 문을 연답니다. 그릴에 굽거나 삶은 소시지 두어 개야말로 오스트리아 전통의 숙취해소 음식으로, 금방 갈아낸 고추냉이겨자, 케첩, 오이 피클, 흑빵 조각, 지역 맥주 한 캔을 곁들입니다.

뷔르슈텔슈탄트의 주인은 괄괄하고 유머러스한 성격에 뱃심 두둑한 사람으로, 세상의 지혜라는 음식을 서비스로 내놓기를 즐깁니다. 밤이 깊으면 깊을수록 독특한 손님들이 모여드는데요, 대개는 택시기사와 클러버, 잠이 안 오는 사람들이 뒤섞여 있습니다. 호텔에 가는 길에 뷔르슈텔슈탄트에 들러서 진짜 오스트리아 라이프스타일을 느껴보세요. 특이하기 이를 데 없는 비엔나 사람들을 만나는 경험도 찾아올 수 있습니다.
 

이미지 저작권

www.austria.info 및 www.austriatourism.com의 주 목적은 오스트리아 여행지 소개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