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클림트의 여름 휴가지, 아터제

    클림트의 풍경화 속에 등장하는 호수 도시, 아터제 호수로 그림 같은 여름 휴가를 떠나세요.

    클림트가 여름마다 찾은 휴양 도시, 아터제호의 비교불가한 매력

    오스트리아의 자랑이자 세계적인 화가, 클림트의 풍경화 무려 46점에 등장하는 곳, 아터제(Attersee)의 매력을 직접 확인할 기회! 클림트는 일생의 반려자라고 알려진 연인 에밀리 플뢰게와 이곳에서 여름 휴가를 보내며 그림을 그렸습니다. 그 중 작은 성을 그린 ‘리츨베르크Litzlberg’는 2011년 소더비 경매에서 무려 3600만 달러에 새로운 주인을 찾아갔습니다.

    아터제 안에 위치한 구스타프 클림트 센터(Gustav Klimt Centre)에서 클림트의 초기 습작과 반 고흐에게 영향을 받은 점묘화들을 만나보세요! 1층 카페에서는 클림트의 이름이 붙은 식사 메뉴를 판매합니다. 호숫가의 클림트 테마 길을 걷다 보면 클림트가 휴가 중에도 그림을 멈추지 않았던 이유가 보입니다. 그만큼 끝없는 영감의 원천, 아터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아터제호의 호상가옥들도 또 다른 볼거리입니다.

    클림트의 흔적이 살아 있는 캄머 성과 빌라 파울리크

    클림트의 그림에 여러 각도로 등장하는 건물, 캄머 성(Kammer Castle)과 클림트의 여름 별장 빌라 파울리크(Villa Paulick). 놀랍게도 그때 모습을 거의 그대로 간직한 빌라에서 지금도 묵을 수 있습니다. 1900년부터 드나든 손님들의 방명록까지 보존하고 있는 빌라 파울리크의 비교불가한 분위기 속에서 클림트의 흔적을 찾아보세요!


    media_content.tooltip.skipped